chezparisien

Chez Parisien

chezparisien

"Paris"의 매력

전 세계에서 가장 많은 사람들이 방문하는 도시, 파리!

처음으로 방문하는 관광객을 비롯하여 파리에 매료되어 몇번이고 방문하는 사람,

파리를 마치 고향처럼 사랑하고 있는 사람 등

전 세계가 열광하는 이 도시의 품격의 깊이는 대체 어디에서 오는 것일까요?

 

예술과 음식, 패션, 쇼핑 등 다방면의 매력을 갖춘 파리의 거리.

이 거리에서 오늘도 수많은 파리지앵들은 그들의 일상을 즐기고 있습니다.

 

"아침에 집 근처의 빵집에서 갓 구운 크로와상이나 바게뜨를 사와 커피를 곁들인 아침 식사.

박물관에서 좋아하는 그림과 예술작품을 감상하고 마레 지구에서 늦은 브런치를 즐기면서 광장에서 한가로이 책을 읽는다. 거리에 프랑스전통 시장이 열리는 날에는 신선한 재료를 구입하여 직접 요리도 한다."

이것이 저희"Chez Parisien"이 제안하고 추구하는 새로운 여행의 형태입니다!!"

 

"Chez Parisien"이란 파리지앵의 집이라는 뜻으로 파리 중심의 아파트에 머물며 파리의 문화, 역사, 생활 습관 등을 체험하는 데에 목적을 둔

새로운 형태의 숙소입니다. 파리 현지인들이 사는 아파트에 머물면서 자신의 목적에 맞게 최상의 자유도를 가진 여행을 선사합니다.

가족 또는 커플, 친구들과 함께 호텔보다 넓은 아파트의 실내공간을 만끽하며, 머무는 기간동안 그 누구의 방해를 받지 않는 안정감과

실생활에 필요한 모든 비품의 설비, 게다가 현지 한국인 스탭의 서포트가 여러분의 여행을 보장합니다.

현지인의 시선으로 파리를 보면 새로운 발견을 많이 하게 됩니다. 정보지를 활용하여 개개인의 취미에 몰두하고,

마르셰(시장)에서 재료를 사와 아파트에서 요리하거나 아파트근처에 단골 카페를 만들고, 이웃주민과 인사를 주고 받는등..

파리지앵의 감각으로 여행을 즐겨 보시지 않을래요?

"Chez Parisien"을 통해 파리지앵의 생활 · 문화 · 습관, 당신이 좋아하는 파리의 진짜 모습을 느낄 수있을 것입니다.

 

"Chez Parisien"만의 차별화 서비스

· 넓은 거주 공간-25 ~ 100m 2(7.5~30평)/객실평균 50m 2(16평) (호텔객실:평균4평)

· 한국인 관리인에 의한 체류 지원(상시 한국어로 상담, 의뢰하실 수 있습니다)

· 치안과 주변 환경, 편의성을 중시 하고 엄선 된 건물 (객실에는 금고도 준비)

· Chez Parisien의 아파트는 한국에 국제 전화도 일반전화라면 무료 (일부 예외 아파트도 있습니다. 예약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

· 본격적인 주방과 일상 생활 용품의 모든 것을 완비 (물론 무료로 사용할 수 있습니다)

· 호텔 (3성급) 요금과 동일한 요금 설정 뭐니뭐니해도 저희가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하는 것은 "고객님의 체류 기간동안 충실히 모시겠다"는 것 입니다.

엄선 된 아파트와 한국인 스탭의 안내가 "모든 고객이 파리를 200프로 즐기실 수 있게" 준비하고 있습니다.

"파리지앵의 집·Chez Parisien"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